콘텐츠로 건너뛰기

김민재 풀타임 출전, 나폴리 엠폴리 2-0으로 승리하고 리그 10연승

경기 승리 후 기뻐하는 엘리프 엘마스(좌)와 김민재(우)

세리에A 14라운드

경기 승리 후 기뻐하는 엘리프 엘마스(좌)와 김민재(우)
경기 승리 후 기뻐하는 엘리프 엘마스(좌)와 김민재(우)

나폴리가 리그 10연승을 기록하면서 세리에A 선두를 유지했다.

나폴리는 9일 오전 2시 30분(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에 위치한 디에고 아르만도 마라도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023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14라운드’ 에서 엠폴리를 상대로 2-0 승리를 거뒀다.

나폴리는 4-3-3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나섰다. 지아코모 라스파도리, 빅터 오시멘, 마테오 폴리타노, 탕귀 은돔벨레, 스타니슬라우 로보트카, 안드레 잠보 앙귀사, 마리오 후이, 김민재, 레온 외스티고르, 지오바니 디로렌초, 알렉스 메레가 출전했다.

엠폴리는 4-3-1-2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마르틴 사트리아노, 네딤 바이라미, 톰마소 발단지, 필리포 반디넬리, 라즈반 마린, 니콜라스 하스, 파비아노 파리시, 세바스티아노 루페르토, 아르디안 이스마일리, 페타르 스토야노비치, 굴리엘모 비카리오가 나섰다.

나폴리는 후반부터 짧은 패스를 통해 상대를 공략했으며 라스파도리, 오시멘, 폴리타노가 호시탐탐 엠폴리의 골문을 노렸다.

이어 엠폴리는 역습 기회를 노렸다. 내려앉은 뒤 사트리아노, 바이라미, 발단지를 앞세워 골문을 노렸다.

나폴리가 기회를 잡았다. 전반 38분 우측면 폴리타노의 크로스를 박스 안 라스파돌리가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후반전 나폴리가 흐름을 이어갔다.

후반 6분 라스파도리드의 컷백패스를 박스 안 앙귀사가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문 위를 지나쳤다.

경기 하이라이트

득점 후 기뻐하는 나폴리 선수들
득점 후 기뻐하는 나폴리 선수들

나폴리가 침묵을 깼다.

오시멘이 후반 22분 상대 페널티지역에서 패스를 받은 과정에서 몸싸움에 밀려 넘어지면서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이르빙 로사노가 침착하게 슈팅을 성공해 나폴리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엠폴리는 변수가 발생했다. 후반 29분 상대 공격을 막는 과정에서 루페르토가 거치 태클로 경고 누적 퇴장을 당해 수적 열세에 빠졌다.

이후 후반 43분 피오트르 지엘린스키가 오른 측면에서 넘어온 로사노의 크로스를 문전에서 마무리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결국, 경기는 2-0 으로 나폴리가 승리하게 되면서 나폴리가 리그 10연승을 달성하였다.

김민재의 활약

나폴리의 리그 10연승을 도운 김민재
나폴리의 리그 10연승을 도운 김민재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에 따르면 김민재는 걷어내기 2회를 기록했고, 상대 슈팅도 1회 저지했다.

83회 패스를 시도해 88% 성공률을 기록하는 등 빌드업의 기점 역할도 충실히 해냈다.

후스코어드닷컴은 김민재에게 6.81점의 평점을, 또 다른 통계 사이트 풋몹은 7.2점을 매겼다.

다른 최신 스포츠뉴스 바로가기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